뉴스검색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교육 사건/사고 기자수첩 사설/칼럼 성명/논평 기타 의학상식 오지마을탐방

전체기사

경제일반

부동산

금융

증권

재테크

생활경제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뉴스 PDF보기

galery_test

뉴스 > 경제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국민연금, 국내 주식 수익률 대폭 상승

전년比 3.97% 포인트↑
3년 만에 벤치마크 상회

2017년 01월 15일(일) 13:13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는 국민연금기금의 지난해 국내 주식 운용 수익률은 5.64%라고 밝혔다.
전년도 수익률 1.67% 보다 3.97% 포인트 오른 수치이며, 2012년 10.21% 이후 최고 수익률을 기록했다. 또한 기금의 성과 평가를 위한 지난해 목표 수익률(코스피지수+배당 수익률) 5.24%와 비교해 볼 때 0.4% 포인트 초과 달성했다. 국민연금 보유 주식 금액(102조원) 기준으로 목표 수익 대비 4,000억원을 더 벌었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국민연금의 국내 주식 운용 수익률이 목표 수익률(벤치마크)을 상회한 것은 2013년 이후 3년 만이다.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국민연금의 주식 투자 수익률이 점진적으로 하락하는 추세 속에서 나온 수익률 반등이라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 관계자는 “지난해 강면욱 본부장 취임 후 성과 평가 기준을 중장기 수익률과 분산 투자 효과를 강화하는 방향으로 바꿨다”며 “국내 주식 운용의 중심축을 유망 종목을 발굴해 투자하는 ‘액티브 운용’에서 상장지수펀드(ETF)처럼 지수 등락을 따르는 ‘패시브 운용’ 전략으로 바꾸면서 전체적으로 포트폴리오 안정성이 높아졌다”라고 밝혔다.
그 결과 지난해 국민연금의 패시브 운용 수익률은 10.31%로 목표수익률(벤치마크) 대비 0.16%포인트 웃돌았다.
반면 같은 기간 액티브 수익률은 3.5%로 목표수익률보다 0.09%포인트 낮았다.
한편, 국민연금공단 대구지역본부(본부장 김용기)는 2013년부터 국민연금 반납금과 추납금에 대한 납부 신청이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특별한 노후준비와 재무설계가 이뤄지지 않은 상황에서, 최근 국민연금 가입자들 사이에서 각광받는 대표적인 제도가 반납·추납제도다. 국민연금공단 통계자료에 의하면, 지난해 반·추납 신청자는 전국 22만178명으로 최종 집계됐다.
대구·경북 반·추납금 신청자는 2만2,143명으로 전국대비 10% 이상 비중을 차지했으며, 전년대비(1만6,956명) 30.6% 증가했다.
먼저 반납금 신청자 전국 추이를 살펴보면, 2013년 6만8,084명, 2014년 7만9,759명, 2015년 10만2,195명, 2016년 13만690명으로 지난 4년간 증가해왔다.
특히 대구·경북지역은 2013년부터 2015년까지 꾸준히 증가추세를 이어가고 있다. 2013년 8,500명, 2014년 8,825명을 넘어, 2015년에는 1만1,279명으로 반납금 접수신청이 대폭 늘어났다.
2016년에도 1만3,958명이 신청해 전년대비 23.8% 증가했다.
연도별 전국 추납 신청자를 살펴보면, 2013년 2만9,373명에서 2014년 4만446명, 2015년 5만7,302명으로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2016년에는 8만9,488명으로 3만 명 이상 신청자가 늘어났다.
지난해 11월 30일부터는 무소득배우자(경력단절여성 및 전업주부) 등을 대상으로 추후납부 제도를 확대 적용했다.
제도 시행 후 한 달 만에 추납 신청자는 전국 2만2,000여 명을 단숨에 넘길 정도로 국민의 관심이 뜨거웠다.
대구·경북의 추납 신청자도 해가 지날수록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지난해에는 전년대비 무려 44.2%가 증가했다. 2013년 3,236명, 2014년에는 4,068명으로 전년대비 25% 상승, 2015년 추납신청자는 5,677명으로 전년대비 39% 이상 상승하였다.
지난해 개정법 시행으로 추납 대상이 확대됨으로써 2017년에도 신청자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강선희 기자

홈페이지관리자 기자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 Copyrights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영풍제련소봉화군대책위, 1인 시위

인생은 취생몽사(醉生夢死)다

‘석포제련소 사태’ 두고 경북도-..

소득 양극화 현상, 역대 최악

물야중 3학년 최지우 학생, 국내대..

한국산림과학고, ‘성인지 감수성’..

경상북도 봉화군민 뿔났다 !!!

영주사랑상품권, 추석맞이 ‘10% 특..

석포면, 오지마을 찾아가는 이동 복..

일본을 다시생각한다II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144 / 등록일자 : 2010. 8.26 / 주소: 봉화군 봉화읍 봉화로 1103 / 발행인,편집인: 권영석
mail: rkd9200@naver.com / Tel: 054-672-0077 / Fax : 054-674-00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영석
Copyright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