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검색
 
   정치 경제 사회 문화/생활 교육 사건/사고 기자수첩 사설/칼럼 성명/논평 기타 의학상식 오지마을탐방

전체기사

커뮤니티

독자투고

공지사항

직거래장터

자유게시판

뉴스 PDF보기

galery_test

뉴스 > 오지마을탐방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내고장명문가= 나주정씨(羅州丁氏)

2013년 10월 07일(월) 11:59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나주정씨(羅州丁氏)의 시조(始祖)는 중국(中國)에서 유배(流配)왔다는 정덕성이라는 인물(人物)이라는 설과 고려시대(高麗時代) 문신인(文臣人) 정윤종이라는 설이 있는 것 같다. 두 이야기 중 어느 것이 맞는 것인지를 확인(確認)하기 위해 자료(資料)들을 찾아보았다. - “나주정씨(羅州丁氏)의 시조(始祖)는 정윤종(丁允宗)이다.” 이 인물은 고려 시대 무신(武臣)으로, 검교대장군(檢校大將軍)이었다.우리나라에 족보가 있기 시작한 것이 1476년 즉 성종(成宗) 7년 안동권씨성화보(安東權氏成化譜)부터니까 그때부터 위로 거슬러 올라간다고 하더라도 최고 300-400년 이상의 조상에 대해서는 그 누구도 소상히 알 수 있는 방법(方法)이 없었다. 나주정씨(羅州丁氏) 최초의 가첩(家牒)인 월헌첩(月軒帖)이 약 1520년, 즉 중종(中宗) 12년 전후라는 점을 감안한다면 고려중기(高麗中期)의 정윤종을 시조(始祖)로 적어놓은 것은 매우 신빙성(信憑性)이 있는 기록(記錄)이라고 볼 수 있다. 권위 있는 보학자(譜學者)들의 주장도 왕실을 제외하고, 사가성(私家姓)의 시조(始祖)추적은 그 상한선을 최고(最古)로 잡더라도 고려초기(高麗初期)를 넘을 수 없다고 단정하고 있다. 그런 까닭에 만약에 그 이상의 조상에 대해서 잡다한 기록을 해놓은 것이 있다면 그것은 거의 100%가 다 날조된 것이라고 보아야 한다. - ‘정덕성(丁德盛)’설중국에서 압해로 유배 온 정덕성(丁德盛)이라는 인물이 정씨의 시조(始祖)가 되었다는 설이다. 그러나 이에 대해서는 중국이나 한국 그 어느 나라의 정사(正史)에도 일언반구의 증거도 찾아볼 수 없는 황당한 날조행위였다는 것을 약 200년 전에 이미 해좌(海左) 정범조(丁範祖)ㆍ다산(茶山) 정약용(丁若鏞) 등 지난날의 석학들이 너무도 분명히 변증해 놓은 바가 있다. 정약용의 [사보변]에 정덕성에 대한 기록이 다음과 같이 나와 있다. 호남 정씨에게는 한 가지 사보(私譜)가 있는데, 사보에는 압해 정승묘의 그 정승 이름은 덕성(德盛)이라 하고, 당(唐)나라 문종조의 대상(大相)으로 압해도에 귀양 와서 살았고 대양군(大陽君)에 봉해졌으며, 묘는 압해도에 있다. 본군(本郡)에는 명호고개(明湖古界)를 비롯하여 각처(各處)에 살고있다.

강선희 기자  rkd9200@naver.com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 Copyrights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이주일의 농사정보

철도공단, 영주역사 신축 본격 착수

봉화 농민회 풍년기원제

‘독도 일본 땅’ 日, 초등교과서 ..

당신! 정말 대한민국에게 부끄럽지 ..

‘봉화사랑 실천연대’에 기대해본..

명호초, 행복한 어울림 학교 위한 ..

4·3 보궐선거, 선거운동 시작

제2차 북미정상회담결과는 세계전략..

미국은 믿지 마라

회사소개 - 조직도 - 임직원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회원 약관 - 구독신청

 상호: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 등록번호: 경북아00144 / 등록일자 : 2010. 8.26 / 주소: 봉화군 봉화읍 봉화로 1103 / 발행인,편집인: 권영석
mail: rkd9200@naver.com / Tel: 054-672-0077 / Fax : 054-674-0090 / 청소년보호책임자 : 권영석
Copyright ⓒ 봉화일보 인터넷뉴스.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